[詩를 품은 사진 한장] 무령왕릉 유물, 한자리에서 본다
상태바
[詩를 품은 사진 한장] 무령왕릉 유물, 한자리에서 본다
  • 전우용 기자
  • 승인 2021.09.15 17: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네스코 세계유산인 무령왕릉 발굴 50주년을 맞아 13일 충남 국립공주박물관에서 특별전 개막을 하루 앞두고 열린 언론 공개회에서 참석자들이 무령왕과 왕비 목관 실물, 왕릉을 지키고 있던 짐승 조각 진묘수를 살펴보고 있다. 14일부터 열리는 이번 전시에서는 처음으로 1971년 발견 이후 무령왕릉 출토유물 5천232점 전체를 공개한다. 전우용 기자
유네스코 세계유산인 무령왕릉 발굴 50주년을 맞아 13일 충남 국립공주박물관에서 특별전 개막을 하루 앞두고 열린 언론 공개회에서 참석자들이 무령왕과 왕비 목관 실물, 왕릉을 지키고 있던 짐승 조각 진묘수를 살펴보고 있다. 14일부터 열리는 이번 전시에서는 처음으로 1971년 발견 이후 무령왕릉 출토유물 5천232점 전체를 공개한다. 전우용 기자
유네스코 세계유산인 무령왕릉 발굴 50주년을 맞아 13일 충남 국립공주박물관에서 특별전 개막을 하루 앞두고 열린 언론 공개회에서 참석자들이 무령왕과 왕비 목관 실물, 왕릉을 지키고 있던 짐승 조각 진묘수를 살펴보고 있다. 14일부터 열리는 이번 전시에서는 처음으로 1971년 발견 이후 무령왕릉 출토유물 5천232점 전체를 공개한다. 전우용 기자
유네스코 세계유산인 무령왕릉 발굴 50주년을 맞아 13일 충남 국립공주박물관에서 특별전 개막을 하루 앞두고 열린 언론 공개회에서 참석자들이 무령왕과 왕비 목관 실물, 왕릉을 지키고 있던 짐승 조각 진묘수를 살펴보고 있다. 14일부터 열리는 이번 전시에서는 처음으로 1971년 발견 이후 무령왕릉 출토유물 5천232점 전체를 공개한다. 전우용 기자
유네스코 세계유산인 무령왕릉 발굴 50주년을 맞아 13일 충남 국립공주박물관에서 특별전 개막을 하루 앞두고 열린 언론 공개회에서 참석자들이 무령왕과 왕비 목관 실물, 왕릉을 지키고 있던 짐승 조각 진묘수를 살펴보고 있다. 14일부터 열리는 이번 전시에서는 처음으로 1971년 발견 이후 무령왕릉 출토유물 5천232점 전체를 공개한다. 전우용 기자
유네스코 세계유산인 무령왕릉 발굴 50주년을 맞아 13일 충남 국립공주박물관에서 특별전 개막을 하루 앞두고 열린 언론 공개회에서 참석자들이 무령왕과 왕비 목관 실물, 왕릉을 지키고 있던 짐승 조각 진묘수를 살펴보고 있다. 14일부터 열리는 이번 전시에서는 처음으로 1971년 발견 이후 무령왕릉 출토유물 5천232점 전체를 공개한다. 전우용 기자
유네스코 세계유산인 무령왕릉 발굴 50주년을 맞아 13일 충남 국립공주박물관에서 특별전 개막을 하루 앞두고 열린 언론 공개회에서 참석자들이 무령왕과 왕비 목관 실물, 왕릉을 지키고 있던 짐승 조각 진묘수를 살펴보고 있다. 14일부터 열리는 이번 전시에서는 처음으로 1971년 발견 이후 무령왕릉 출토유물 5천232점 전체를 공개한다. 전우용 기자
유네스코 세계유산인 무령왕릉 발굴 50주년을 맞아 13일 충남 국립공주박물관에서 특별전 개막을 하루 앞두고 열린 언론 공개회에서 참석자들이 무령왕과 왕비 목관 실물, 왕릉을 지키고 있던 짐승 조각 진묘수를 살펴보고 있다. 14일부터 열리는 이번 전시에서는 처음으로 1971년 발견 이후 무령왕릉 출토유물 5천232점 전체를 공개한다. 전우용 기자
유네스코 세계유산인 무령왕릉 발굴 50주년을 맞아 13일 충남 국립공주박물관에서 특별전 개막을 하루 앞두고 열린 언론 공개회에서 참석자들이 무령왕과 왕비 목관 실물, 왕릉을 지키고 있던 짐승 조각 진묘수를 살펴보고 있다. 14일부터 열리는 이번 전시에서는 처음으로 1971년 발견 이후 무령왕릉 출토유물 5천232점 전체를 공개한다. 전우용 기자
유네스코 세계유산인 무령왕릉 발굴 50주년을 맞아 13일 충남 국립공주박물관에서 특별전 개막을 하루 앞두고 열린 언론 공개회에서 참석자들이 무령왕과 왕비 목관 실물, 왕릉을 지키고 있던 짐승 조각 진묘수를 살펴보고 있다. 14일부터 열리는 이번 전시에서는 처음으로 1971년 발견 이후 무령왕릉 출토유물 5천232점 전체를 공개한다. 전우용 기자
유네스코 세계유산인 무령왕릉 발굴 50주년을 맞아 13일 충남 국립공주박물관에서 특별전 개막을 하루 앞두고 열린 언론 공개회에서 참석자들이 무령왕과 왕비 목관 실물, 왕릉을 지키고 있던 짐승 조각 진묘수를 살펴보고 있다. 14일부터 열리는 이번 전시에서는 처음으로 1971년 발견 이후 무령왕릉 출토유물 5천232점 전체를 공개한다. 전우용 기자
유네스코 세계유산인 무령왕릉 발굴 50주년을 맞아 13일 충남 국립공주박물관에서 특별전 개막을 하루 앞두고 열린 언론 공개회에서 참석자들이 무령왕과 왕비 목관 실물, 왕릉을 지키고 있던 짐승 조각 진묘수를 살펴보고 있다. 14일부터 열리는 이번 전시에서는 처음으로 1971년 발견 이후 무령왕릉 출토유물 5천232점 전체를 공개한다. 전우용 기자
유네스코 세계유산인 무령왕릉 발굴 50주년을 맞아 13일 충남 국립공주박물관에서 특별전 개막을 하루 앞두고 열린 언론 공개회에서 참석자들이 무령왕과 왕비 목관 실물, 왕릉을 지키고 있던 짐승 조각 진묘수를 살펴보고 있다. 14일부터 열리는 이번 전시에서는 처음으로 1971년 발견 이후 무령왕릉 출토유물 5천232점 전체를 공개한다. 전우용 기자
유네스코 세계유산인 무령왕릉 발굴 50주년을 맞아 13일 충남 국립공주박물관에서 특별전 개막을 하루 앞두고 열린 언론 공개회에서 참석자들이 무령왕과 왕비 목관 실물, 왕릉을 지키고 있던 짐승 조각 진묘수를 살펴보고 있다. 14일부터 열리는 이번 전시에서는 처음으로 1971년 발견 이후 무령왕릉 출토유물 5천232점 전체를 공개한다. 전우용 기자
유네스코 세계유산인 무령왕릉 발굴 50주년을 맞아 13일 충남 국립공주박물관에서 특별전 개막을 하루 앞두고 열린 언론 공개회에서 참석자들이 무령왕과 왕비 목관 실물, 왕릉을 지키고 있던 짐승 조각 진묘수를 살펴보고 있다. 14일부터 열리는 이번 전시에서는 처음으로 1971년 발견 이후 무령왕릉 출토유물 5천232점 전체를 공개한다. 전우용 기자
유네스코 세계유산인 무령왕릉 발굴 50주년을 맞아 13일 충남 국립공주박물관에서 특별전 개막을 하루 앞두고 열린 언론 공개회에서 참석자들이 무령왕과 왕비 목관 실물, 왕릉을 지키고 있던 짐승 조각 진묘수를 살펴보고 있다. 14일부터 열리는 이번 전시에서는 처음으로 1971년 발견 이후 무령왕릉 출토유물 5천232점 전체를 공개한다. 전우용 기자

유네스코 세계유산인 무령왕릉 발굴 50주년을 맞아 13일 충남 국립공주박물관에서 특별전 개막을 하루 앞두고 열린 언론 공개회에서 참석자들이 무령왕과 왕비 목관 실물, 왕릉을 지키고 있던 짐승 조각 진묘수를 살펴보고 있다. 14일부터 열리는 이번 전시에서는 처음으로 1971년 발견 이후 무령왕릉 출토유물 5천232점 전체를 공개한다.

구월의 강
                     박래선 / 대전문인총연합회 회원
잔잔히  흐르는 
강물위에
조각배 띄워놓고 

흘러가는 구름 너머 
피어나는 노을
가슴에 안으면

뜨거운 장미 한 송이
바람에 나풀나풀
향기를 날리네

전우용 기자 yongdsc@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