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님 기다리는 책
상태바
손님 기다리는 책
  • 전우용 기자
  • 승인 2021.07.13 11: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철 지난 도서, 1년 2년 지나도록 한번도 펼쳐보지 못하고 먼지만 수북이 쌓인 책들을 보고 있노라면 마음이 짠하다. 13일 대전 동구 인동 헌책전문점에 계단입구까지 가득 쌓여져 있는 책들이 손님을 기다리고 있다. 전우용 기자
철 지난 도서, 1년 2년 지나도록 한번도 펼쳐보지 못하고 먼지만 수북이 쌓인 책들을 보고 있노라면 마음이 짠하다. 13일 대전 동구 인동 헌책전문점에 계단입구까지 가득 쌓여져 있는 책들이 손님을 기다리고 있다. 전우용 기자

철 지난 도서, 1년 2년 지나도록 한번도 펼쳐보지 못하고 먼지만 수북이 쌓인 책들을 보고 있노라면 마음이 짠하다. 
13일 대전 동구 인동 헌책전문점에 계단입구까지 가득 쌓여져 있는 책들이 손님을 기다리고 있다. 

전우용 기자 yongdsc@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