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월 5주 베스트셀러 순위] 조국 회고록 '조국의 시간' 출간과 동시에 1위
상태바
[5월 5주 베스트셀러 순위] 조국 회고록 '조국의 시간' 출간과 동시에 1위
  • 송영두 기자
  • 승인 2021.06.05 1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국의 시간' 주요 서점 베스트셀러 등극…남성이 가장 많이 구매

최근 교보문고는 2021년 5월 5주 차 온·오프라인 종합 베스트셀러 집계 순위를 공개했다.

5월 5주차 교보문고 순위에 따르면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회고록 '조국의 시간'(한길사)이 1위에 이름을 올렸다.

이미 출간 전부터 큰 관심을 받았던 '조국의 시간'은 10만 부를 돌파하며 주요 서점 베스트셀러 정상을 차지하고 있다.

구매 독자 비중을 살펴보면 남성 독자가 62%로 가장 높았다. 그 중에서도 40대 독자의 구매 비중이 22.6%에 달했다. 여성 독자 중에서도 40대의 구매 비중이 14.2%로 가장 많았다.

40대 전체 구매 비중은 36.8%였다. 40대에 이어 50대가 32.0%로 그 뒤를 이었고, 60대 이상이 15.4%, 30대가 13.%를 차지했다.

이 책에는 2019년 8월 9일, 조국이 법무부장관 후보로 지명된 이후 벌어진 일련의 사태를 정리하고 자신의 솔직한 심정을 기록했다. 진보적 지식인으로서 꿈꿔왔던 검찰개혁을 공직자로서 실현하는 과정에서 겪은 고난의 시간을 가감 없이 담아냈다.

문재인 대통령과의 인연, 민정수석으로 청와대 입성 과정, 민정수석에서 법무부장관을 수락하는 과정까지 알려지지 않은 이야기가 가득하다.

출마냐 입각이냐를 두고 벌어지는 긴박한 상황과 최근까지 벌어지는 사건을 생생하게 다뤘다. 시민 한 분 한 분이 보내준 작은 응원이 만들어낸 큰 기적과 같은 이야기가 곳곳에 담겨 있다.

지난주 1위를 기록했던  매트 헤이그의 판타지 소설 '미드나잇 라이브러리'는 한 계단 하락한 2위를 기록했다.

20대에 심한 우울증을 겪은 이후 ‘살아야 하는 이유’에 대해 끊임없이 탐구해온 작가는, '미드나잇 라이브러리'를 통해서도 결코 가볍지 않은 주제에 기발한 상상력, 유머와 위트를 더해 묵직한 감동을 선사한다.

2020년 8월 출간 이후 영국에서만 70만 부 이상 판매되며 영국 아마존 종합 베스트셀러 1위에 올랐고, 미국에서도 아마존, '뉴욕타임스' 장기 베스트셀러에 오르며 평단과 독자의 열렬한 지지를 받고 있다. 

이미예의 '달러구트 꿈 백화점'은 4위를 기록했지만 여전한 인기를 자랑하고 있다.

달러구트 꿈 백화점은 크라우드 펀딩 방식으로 출간부터 주목을 받은 판타지 소설이다.

특히 베르나르 베르베르의 신간 '문명'은 출간과 함께 종합 5위로 치고 올라왔다.

최근 tvN 예능 '유 퀴즈 온 더 블럭' 출연으로 주목 받은 정유정 작가의 '종의 기원'은 종합 9위, '7년의 밤' 종합 13위를 기록하며 역주행 신화를 보이고 있다.

◆ 교보문고 5월 5주 차 종합 베스트셀러 순위

·1. 조국의 시간(조국/한길사)
2. 미드나잇 라이브러리(매트 헤이그/인플루엔셜)
3. 매매의 기술(박병창/포레스트북스)
4. 달러구트 꿈 백화점(이미예/팩토리나인)
5. 문명 1(베르나르 베르베르/열린책들)
6. 작은 별이지만 빛나고 있어(소윤/북로망스)
7. 공간의 미래(유현준/을유문화사)
8. 질서 너머(조던 피터슨/웅진지식하우스)
9. 종의 기원(정유정/은행나무)
10. 소크라테스 익스프레스(에릭 와이너/어크로스)

◆ 밀리의 서재 5월 5주 차 종합 베스트셀러 순위

1. 달러구트 꿈 백화점 / 이미예 / 북닻 (전자책)
2. 달러구트 꿈 백화점 / 이미예 / 북닻 (오디오북)
3. 정상에 오른 사람들의 1일 1분 특강 / 지그 지글라 / 백만출판사
4. 플랫폼 경제와 공짜 점심 / 강성호 / 미디어숲
5. 미드에서 건진 리얼 영어회화 / 이수경 / 넥서스 
6. 아들러 심리학을 읽는 밤 / 기시미 이치로 / 살림
7. 다이어트 키토 집밥 / 키친콤마 김지현 / 성안북스
8. 공간의 미래 / 유현준 / 을유문화사
9. 반야심경 마음공부 / 페이융·허유영 / 유노
10. 기록하기로 했습니다 / 김신지 / 휴머니스트

송영두 기자 duden1212@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