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운세] 7월 8일 월요일 (음력6월6일)
상태바
[오늘의 운세] 7월 8일 월요일 (음력6월6일)
  • 뉴스앤북
  • 승인 2019.07.07 23: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늘의 운세] 7월 8일 (음력6월6일)


48년 지금까지 기다렸다면 조금 더 참고 기다려야 할 것입니다.
60년 늦게나마 만사가 풀리게 되니 포기하지 말고 기다려 보십시오.
72년 사업은 지금까지 하던 방식대로 꾸준하게 하는 것이 좋을 것입니다.
84년 새롭게 개업을 한다든지 직업을 바꾸는 것은 좋지 못합니다.

49년 즐거운 삶을 꾸려 나가며 가족들과 기쁨을 같이합니다.
61년 재물과 이윤이 왕성하여 부러울 것이 없겠습니다.
73년 원대한 소원도 반드시 이루어지게 됩니다.
85년 몸가짐에 주의해야 하는 부담이 따르게 됩니다.


50년 자신의 능력은 한계가 있는데 능력 이상의 것을 바라니 근심만 쌓이게 됩니다.
62년 모든 일의 성사보다 본인의 마음가짐이 중요합니다.
74년 믿었던 친구나 동료에게 배신이나 사기를 당하여 부도의 위기를 맞게 됩니다.
86년 기회를 놓치고 이루기 어려우나 희망을 버리지 않는 마음이 중요할 것입니다.


51년 귀하의 주변인들이 스스로 도우니 모든 일이 뜻대로 이루어지게 됩니다.
63년 자손들이 기쁨을 가져오고 하늘에서도 복을 내립니다.
75년 크게 생각했던 일들이 정확하게 알아보면 가벼운 일일 것입니다.
87년 전업을 생각했다면 다시 한 번 생각하는 것이 나을 것입니다.


52년 여러 가지 꿈을 좇으려 하지만 모두 다 이루기는 어렵겠습니다.
64년 처음에는 가망 없어 보이는 일이 시간이 지날수록 조금씩 나아질 것입니다.
76년 하늘이 복을 주고 행하려 하는 것을 이루니 기쁨이 중중합니다.
88년 시비를 가까이하지 마십시오. 구설수가 따르게 될 것입니다.


53년 여러 가지 꿈을 좇으려 하지만 모두 다 이루기는 어려울 것입니다.
65년 안 되는 일이 없고 부귀와 명예가 따르게 됩니다.
77년 분수에 지나치지 않는 바람이요 간절한 믿음이 있으니 크게 이루게 됩니다.
89년 모든 방향이 매우 길하며 장애가 없습니다.


54년 불의의 사고가 우려되니 경망된 행동은 삼가야겠습니다.
66년 가족들 간에 불화가 생기지 않도록 서로 주의를 기울이도록 하십시오.
78년 한 번 쓰러지면 일어서기 힘드니 각별히 몸조심 하십시오.
90년 작은 소원도 이루기 어려우니 무리한 추진이나 행동은 삼가도록 하십시오.


43년 신념을 가지고 매사를 이끌어 가십시오.
55년 잠시 일을 멈추고 마음을 비우고 신께 기도를 올리도록 하십시오.
67년 적지 않은 손해를 보게 되니 사람 간 관계에 신중하셔야 합니다.
79년 헛된 꿈이나 욕망은 삼가도록 하십시오.



44년 좋은 사람이 도울 것이니 반드시 많은 재물을 얻게 될 것입니다.
56년 모든 것이 아름답고 빛이 난다고 좋은 것은 아닙니다.
68년 이성을 가까운 곳에서 찾도록 하십시오.
80년 과로를 피하고 잠시 휴양을 취하는 시간이 필요합니다.


45년 토지나 가옥 등의 거래가 화근이 되어 송사에 시달리는 경우가 종종 발생합니다.
57년 뚜렷한 방편은 생각나지 않고 도와주려는 이도 나서지 않으니 매사가 불안합니다.
69년 겨울이 지나면 따뜻한 봄날은 다시 찾아오기 마련입니다.
81년 근신하면서 수양에 힘쓰도록 하십시오. 그것이 최선입니다.


46년 바라고만 있다고 모든 일이 만들어지는 것은 아닙니다.
58년 모든 문제는 초기에 발견해야 빨리 낫고 치료도 정확히 할 수 있는 것입니다.
70년 거듭 실패가 따르게 됩니다. 이에 따르는 적자도 심각할 사태에 이르게 됩니다.
82년 취직은 서둘렀어야 합니다. 지금은 어렵습니다.


47년 괴이한 곳에 가지마세요. 질병이 생길까 두렵습니다.
59년 서쪽이 길하니 그쪽으로 가면 반드시 재물을 얻게 될 것입니다.
71년 인정으로 인해 당하리니, 냉정하게 판단을 하셔야 합니다.
83년 집에 있으면 혼란하고 밖으로 나가면 좋은 일이 생깁니다.

뉴스앤북 webmaster@newsnboo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