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중구, 박용래 시인 옛 집터 안내판 설치
상태바
대전 중구, 박용래 시인 옛 집터 안내판 설치
  • 안민하
  • 승인 2021.04.07 10: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용래 시인 옛 집터 안내판. 중구 제공
박용래 시인 옛 집터 안내판. 중구 제공

 

대전 중구는 박용래 시인의 세상을 떠나기 전까지 살았던 오류동 149-36 일원에 안내판과 방향유도판을 설치했다. 이와 함께 옛 집터 표지석 뒤 벽면을 도색해 주변 환경도 정비했다.
 
안내판에는 박 시인의 사진, 소개글, 대표작, 연보, QR코드 등이 담겼다. QR코드를 이용하면 박 시인에 대한 더 많은 정보를 접할 수 있다.

박용갑 청장은 “안내판 설치를 계기로 대전 근현대문학의 초석을 다지고 평생 시적인 삶을 살다간 박용래 시인이 더 많은 사람들의 기억 속에 남길 바란다”며 “앞으로 옛 집터 주위가 시인의 작품을 접할 수 있는 곳으로 거듭날 수 있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안민하 minha96112@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