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경주문화재연구소, '신라 왕경과 월성 한국 문헌자료' 발간
상태바
국립경주문화재연구소, '신라 왕경과 월성 한국 문헌자료' 발간
  • 정란 기자
  • 승인 2021.03.25 20: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립경주문화재연구소, '신라 왕경과 월성 한국 문헌자료' 발간
국립경주문화재연구소, '신라 왕경과 월성 한국 문헌자료' 발간

문화재청 국립경주문화재연구소가 한국의 고대 기록을 전하는 '삼국사기'와 '삼국유사'에 담긴 신라 왕경과 월성 관련 기록을 정리하고 분석한 '신라 왕경과 월성 한국 문헌자료'를 발간했다.

국립경주문화재연구소는 한국 고대사 연구의 기본 자료인 '삼국사기'와 '삼국유사' 전체 내용에 대한 번역과 주석 작업은 자주 있었지만 신라 왕경과 월성과 관련된 기록을 별도로 모아 정리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라고 설명했다.

1권으로 구성한 '신라 왕경과 월성 한국 문헌자료'는 '삼국사기'와 '삼국사기' 편으로 나눠 각 편 첫머리에는 이들 사서(史書)에 대한 간단한 소개를 담은 해제(解題)가 있으며, 항목별로 관련 내용을 선별해 원문과 번역문을 제시하고 주석을 달았다.

주석은 최신 연구 성과를 반영해 본문을 이해하는데 필요한 내용을 서술했으며, 주석의 대상이 되는 본문이 다른 사서에도 전할 경우, 그 원문과 번역 그리고 내용의 해석상 같은 점과 다른 점 등을 설명해 그 부분을 입체적으로 볼 수 있도록 했다.

또, 주석의 내용이 길어지면 별도로 보주(補註)라는 항목을 만들어 서술했으며, 보주에는 주로 신라 왕경을 이해하는데 필요한 용어, 주요 절과 관청의 이름, 지명 등을 설명하면서 최신 문헌 연구와 고고학 연구 성과를 함께 담았다.

이와 함께 사찰 등 유적 관련 항목은 고고학적인 조사가 이뤄졌을 경우 당시 조사 사진과 발간 조사 보고서 목록을 수록해 문헌 기록과 조사 성과를 망라해 그것을 종합적으로 이해하는데 도움을 주고자 했다.

한편, 문화재청 국립경주문화재연구소는 이번 자료 발간이 신라의 역사와 문화를 연구하는 중요한 디딤돌 역할을 하기를 기대하며, 앞으로도 신라 왕경과 월성 연구를 위한 기초 자료 정리 작업을 꾸준하게 이어갈 계획이다.

이번 책은 문화재청 홈페이지와 국립경주문화재연구소 홈페이지에서 관심 있는 국민 누구나 쉽게 볼 수 있다.

정란 기자 jungran@newsnboo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