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웅제약, ‘느린 학습자들 위한 그림책’ 기부합니다
상태바
대웅제약, ‘느린 학습자들 위한 그림책’ 기부합니다
  • 정란 기자
  • 승인 2021.03.08 12: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질병표현 의사소통 돕는 그림책 세트 기부받을 기관 모집
대웅제약, ‘느린 학습자들 위한 그림책’ 

대웅제약이 느린 학습자들의 질병표현 의사소통을 돕는 그림책 세트를 기부받을 기관을 모집한다.

대웅제약은 발달장애나 경계선 지능을 가진 느린 학습자들이 각 질병 증상에 대해 명확히 파악하면서도 흥미를 느낄 수 있도록 쉬운 표현과 직관적인 삽화를 곁들여 에피소드 형식으로 그림책 세트를 구성했다고 밝혔다. 

대웅제약 사회공헌프로그램 ‘참지마요’에서 이번에 배포하게 될 그림책 세트는 이미 E-Book과 오프라인을 통해 배포된 바 있는 AAC(Augmentative and Alternative Communication Card, 보완·대체 의사소통 카드)를 보다 효과적으로 사용할 수 있도록 제작한 그림책으로 참지마요 공식 홈페이지(www.saypain.com)에서 E-Book으로도 만나볼 수 있다.

이에 따라 발달장애인들을 대상으로 서비스를 제공하는 기관이라면 오는 11일 오후 5시까지 참지마요 공식 홈페이지에서 도서세트를 신청하면 된다.

심사를 거쳐 선정된 기관에게는 각각 그림책 3세트(6권)씩이 발송되며, 대웅제약은 전국 병·의원, 특수학교, 복지관, 도서관 등 전국 590개소 기관을 대상으로 그림책 약 2000세트를 기부할 예정이다.

대웅제약 전승호 대표는 “느린 학습자들이 자신이 겪는 증상을 보다 쉽고 정확하게 표현하는데 도움이 되고자 교육에 활용할 수 있는 도서세트를 제작해서 배포하게 됐다"며 "진료현장에서 느린 학습자들의 증상에 맞는 치료와 처방이 이어질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지원활동을 이어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편, 대웅제약은 지난 2019년부터 피치마켓과 함께 느린 학습자들이 몸이 아플 때 혼자서도 질병 증상을 표현할 수 있도록 교육해 필요한 의료 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록 돕는 참지마요를 이어오고 있다. 

정란 기자 jungran@newsnboo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