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는 집콕하니? 나는 북콕한다
상태바
너는 집콕하니? 나는 북콕한다
  • 정란 기자
  • 승인 2021.02.11 11: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여파로 연휴를 마음껏 즐길 수 없게 된 이번 설 명절, 어떻게 하면 슬기로운 집콕 생활을 즐길 수 있을까?”

정부의 방역방침에 따라 이번 설 연휴기간 가족들간 모임도 할 수 없게 되면서 독서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귀성도 어렵고 외출도 꺼려지는 만큼 슬기로운 집콕 생활을 위해 ‘북콕’ 생활을 선택하는 사람들이 늘고 있는 것.

이에 따라 이번 설 명절 연휴에는 경제, 경영 서적부터 문학작품까지 전 분야에 걸친 다양한 책들이 독자들의 시선을 사로 잡을 것으로 보인다.

이민진 작가의 ‘파친코'
이민진 작가의 ‘파친코'

최근 서점가에서 눈길을 끄는 책은 재미동포 이민진 작가의 ‘파친코(문학사상)’다. 

‘파친코’는 미국 온라인동영상서비스(OTT) 플랫폼 애플TV가 드라마로 제작한다는 소식이 전해지면서 국내외에서 큰 화제가 되고 있다.

특히, 미국 아카데미상 여우조연상 유력 후보로 꼽히고 있는 영화 ‘미나리’의 배우 윤여정씨와 인기배우 이민호씨 등이 출연한다는 소식이 전해지면서 독자들의 관심이 더욱 높아지고 있다.

또, 지난달 개봉하면서 큰 인기를 끌고 있는 일본 애니메이션 ‘귀멸의 칼날’의 흥행에 힘 입어 서점가에서도 해당 시리즈물의 인기가 높아지고 있다.

이와 함께 최근 TV 예능 프로그램에서 출연자들이 소개하는 추천도서들도 독자들에게 큰 사랑을 받고 있다.

원태연 시인 '그런사람 또 없습니다'
원태연 시인 '그런사람 또 없습니다'

 

지난해 11월 출간된 원태연 시인의 ‘그런 사람 또 없습니다(북로그컴퍼니)’와 스타 강사 김미경씨와 방탄소년단 멤버 슈가 등이 추천한 파울로 코엘료의 장편소설 ‘연금술사(문학동네)’ 등이 여전히 독자들에게 큰 인기를 끌고 있다.

이밖에 자기계발서와 에세이를 비롯, 최근 주식 관련 서적들까지 베스트셀러에 진입하는 등 올 설 연휴에는 ‘북콕’ 생활에 도움을 줄 수 있는 다양한 책들이 독자들의 책 선택 폭을 넓혀주고 있다.  

시민 정성태씨는 “이번 설 명절 집콕생활은 반 강제적인 것이지만 북콕생활을 선택한 것은 자유의지”라며 “최근 서점가에는 추천도서나 인기도서들이 다양해 설 연휴기간 무료하지 않을 것 같다”고 말했다.

한편, 최근 서점가에는 하성란 작가의 세 번째 소설집 ‘푸른수염의 첫 번째 아내(창비)’와 일본 작가 아사다 지로의 새 책 ‘겨울이 지나간 세계(부키)’ 등 국내외 유명 작가들의 신작도 독자들의 관심을 끌고 있다. 

정란 기자 jungran@newsnboo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