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대건 신부의 삶 조명한 에세이 발간
상태바
김대건 신부의 삶 조명한 에세이 발간
  • 정란 기자
  • 승인 2021.01.07 11: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후배 사제인 천주교 대전교구 김성태 내포교회사연구소장 집필 
나는 씨앗입니다
나는 씨앗입니다

김대건 신부의 생애를 정리한 에세이집 ‘나는 씨앗입니다’가 발간됐다.

김대건 신부의 후배 사제인 천주교 대전교구 김성태 내포교회사연구소장이 내년 김대건 신부 탄생 200주년을 기념해 에세이집을 펴낸 것.

이번 에세이는 2021년 ‘유네스코 세계기념인물’김대건 신부의 생애를 그 역사와 유적을 따라가며 서술한 것으로 내포교회사연구소장 김성태 신부가 15년 넘게 신리성지, 합덕성당, 솔뫼성지 등 한국 천주교의 온상 당진에 살면서 겪은 체험들을 김대건 신부의 삶에 비춰 정리했다. 

특히, 이번 에세이는 성인의 거룩함에 가려 잊고 있던 솔뫼에서의 어린 시절, 동료들과의 우정, 충청도 내포의 역사까지, 성인의 삶 속에 씨앗처럼 담긴 이야기들을 오랜 시간 동안 성실히 따라가며 써내려 간 후배 사제의 따뜻한 마음이 담겨 있다. 

김성태 신부는 발행에 맞춰 “우리나라 최초의 사제 김대건 신부의 탄생 200주년을 맞이해 탄생지인 솔뫼에서 생활하면서 책까지 발간하게 돼 영광”이라며 “이 책을 통해 김대건을 다시 쓰고 순교자를 쓰면서 나의 진실을 직면해 가고 싶다”고 전했다.  

한편, 내포교회사연구소는 김대건 신부 탄생 200주년 기념행사 기간 내는 2021년 8월 17~19일까지 김대건 신부 탄생 200주년 기념행사 기간 내 국제학술심포지엄을 개최할 예정이며, 유네스코 기념인물로서 국제적인 안목에서 보다 심도 있고 다양하게 연구를 진행할 방침이다. 

정란 기자 jungran@newsnboo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