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책의 날 특집인터뷰] 김종률 세종시문화재단 대표이사
상태바
[책의 날 특집인터뷰] 김종률 세종시문화재단 대표이사
  • 전우용·강선영 기자
  • 승인 2020.04.21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월 23일은 독서 증진과 출판 장려, 저작권 보호 촉진을 목적으로 유엔이 지정한 세계 기념일, 책의 날입니다. 코로나19 사태로 ‘슬기로운 집콕생활’이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책을 읽으며 마음의 여유를 찾는 사람들도 늘어나고 있습니다. 사람과 사람이 만날 수 있는 책 속에는 삶의 지혜와 미래를 위한 노하우가 적혀 있습니다. 저희 ‘뉴스앤북’은 2020년 책의 날을 맞아 명사들이 책으로 얻은 관심사를 독자와 공유하고자 합니다.

김종률 세종시문화재단 대표

 

1. 우리는 왜 책을 읽어야 하는가?

"책 속에는 우리가 개인적으로 경험하지 못한 수많은 지혜들이 들어있다. 이 지혜들을 책을 통해 얻을 수 있으며, 그것이 우리의 삶을 궁극적으로 행복하게 한다. 또다른 이유는 ‘인간 뇌의 학습 특성’ 때문이다. 요즈음 사람들은 굳이 책을 읽지 않고도 온라인 등 디지털 경로를 통해서 언제 어디에서든지 손쉽게 정보를 습득할 수 있다. 사람들은 흔히 뇌의 시각 피질을 주로 활용하는 빠른 정보 습득(fast learning)을 최선의 공부법인 것처럼 간주한다. 하지만 방대한 규모의 정보가 축적되고 있고, 그러한 정보에 대한 접근이 거의 항상 가능한 오늘날, 사람들에게 요구되는 것은 주어진 문제를 비판적이고 창의적으로 해결하는 능력이다."

 

2. 굳어지는 독서율 저하, ‘책 읽는 문화’ 정착을 위한 과제는?

"나라 전체적인 독서캠페인이 필요하다. 특히, 막강한 힘을 가지고 있는 미디어들이 적극 참여하여 빠름을 추구하는 젊은이들이게 책으로 돌아오라는 적극적인 홍보를 해야 한다. 또 각 도서관에서 다양하게 펼쳐진 독서의 달 및 책의 날 행사, 울산 북 페스티벌, 독서한마당, 디지털도서관 운영, 북 스타트, 도서관 체험, 동화구연, 스토리텔링, 아동극, 독서/문화프로그램, 독서교실, 독서퀴즈, 북 크로싱 등을 추진하면 효과를 볼 수 있을것이다."

 

3. 전국 곳곳에 독립서점이 뿌리내리고 있다. 대전세종충남을 비롯한 전국적으로 독립서점이 운영되고 있지만 지자체 지원은 턱없이 부족하다는 지적이 나온다. 지역과 독립서점이 함께 발전하기 위한 묘안이 있다면 무엇인가?

"지자체의 균형 잡힌 지원이 중요하지만, 핵심은 우리 모두가 서점을 더 많이 찾아야 한다는 것이다. 특히, 광역지자체 도시 중 가장 젊은 세종시는 이 “서점찾기” 운동에 앞장서야 한다고 생각한다. 지역서점은 지역사회에서 커뮤니티를 이루는 서점으로, 지역 서점은 해당 지역의 지식문화 정보를 공유할 수 있는 거점으로써 단순히 책이라는 상품을 소비하는 것 이상의 의미를 지니는 곳이라고 볼 수 있다. 특히 영국 런던 Daunt Books는 나라별로 책을 구분해 놓은 여행서적 전문 독립서점으로, 2011년 론리플래닛에 의해 세계에서 가장 아름다운 서점 10곳 중 하나로 선정되기도 하며, 여행서적 전문서점이라는 기존의 특색을 차치하고 그 자체로도 여행자들의 사랑을 받는 하나의 관광명소로 부상하기도 했다. 이를 벤치마킹해 적극 활용할 필요성이 있다."

 

4. 추천하고픈 ‘내 인생 최고의 책’은?
"최재붕 작의 “포노 사피엔스”이다. 미래는 스마트폰을 붙잡고 사는 젊은 “신인류”들이 세상을 움직여 갈 것이며, 나이든 기존 세대들이 이 흐름에 뒤쳐져서는 안된다는 내용을 담은 이 책에 큰 감동과 통찰력을 받았다. 이 책의 저자 최재붕 교수는 인문과 공학을 아우르는 통찰과 체계적인 데이터 분석으로 지난 10년간 발생한 급격한 시장 변화를 ‘포노 사피엔스’라는 신인류를 중심으로 풀어냈다. 급격한 변화 속에 혼란스러운 우리들이 위기보다는 기회를 볼 수 있도록, 불안함보다는 현명함을 지니고 헤쳐나갈 수 있도록 이 책이 도울 것이다."

전우용·강선영 기자 ksy@newsnbook.com

전우용·강선영 기자 ksy@newsnboo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