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심각' 단계…박물관·미술관·도서관도 휴관
상태바
코로나19 '심각' 단계…박물관·미술관·도서관도 휴관
  • 강선영 기자
  • 승인 2020.02.25 10: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심각' 단계…박물관·미술관·도서관도 휴관 (사진=문체부 인스타그램)
코로나19 '심각' 단계…박물관·미술관·도서관도 휴관 (사진=문체부 인스타그램)

 

'코로나19' 위기경보가 심각단계로 격상함에 따라 전국의 국립미술관, 도서관, 박물관이 잠정 휴관한다.

문화체육관광부는 문체부 소관 국립 박물관·미술관·도서관 등 24개 기관에 대해 순차적으로 잠정 휴관한다고 25일 밝혔다. 국립현대미술관 덕수궁, 국립대구박물관, 국립세종도서관 등 3곳은 이미 휴관에 들어갔다.

이번 조치에 따라, 지난 24일부터 국립지방박물관 9개관(부여, 공주, 진주, 청주, 김해, 제주, 춘천, 나주, 익산)과 국립현대미술관 2개관(과천, 청주), 국립중앙도서관 2개관(본관, 어린이청소년)은 잠정 휴관에 돌입했다.

25일부터는 국립중앙박물관, 국립지방박물관 3개관(경주, 광주, 전주), 국립민속박물관, 대한민국역사박물관, 국립한글박물관, 국립현대미술관(서울)이 잠정 휴관할 예정이다.

문체부는 “앞으로 ‘코로나 19’ 확산세가 진정되는 추이에 따라 해당 기관들의 재개관 여부를 별도 공지할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강선영 기자 ksy@newsnbook.com

강선영 기자 ksy@newsnboo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