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한 폐렴 공포에 '타이베이도서전' 미룬다
상태바
우한 폐렴 공포에 '타이베이도서전' 미룬다
  • 강선영 기자
  • 승인 2020.01.30 15: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당초 4일부터 9일까지 개최 예정이었던 ‘제28회 타이베이국제도서전’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해 연기됐다.

타이완 문화부와 타이베이국제도서전 주최측은 최근 확산되고 있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해 타이베이국제도서전을 연기하기로 했다고 밝혔따. 

연기된 도서전은 5월 7일~12일에 타이베이 세계무역센터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타이완 문화부와 도서전측은 출판계의 여론을 수렴해 “도서전의 효과와 수준을 유지하고 참가자들에게 더 나은 도서전을 제공하기 위해 이와 같은 결정을 내렸다"고 말했다..

타이완 문화부와 도서전측은 참가사와 독자의 권리 및 이해관계를 보호하기 위해 TF팀을 구성하겠다고 밝혔다. 대한출판문화협회는 타이베이국제도서전 주최측과 한국문학번역원, 참가사 등 관계기관과 협의해 후속조치를 취할 예정이다.

한편 한국은 이번 도서전에서 주빈국으로 초청받아 소설가 김영하, 조남주, 최은영, 손원평, 시인 박준 등과 함께 ‘K-스타일’을 중심으로 총 13차례의 문학행사를 진행할 예정이었다.

강선영 기자 ksy@newsnbook.com

강선영 기자 virtue527@daum.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